126 0 0 1 6 0 1년전 0

구피이야기

구피를 오랜기간 키워보았다.

어머니의 친구로부터 선물 받은 구피 관상어를 4대째 키워보았다. 처음에는 그렇게 오랜시간 돌 볼 줄 몰랐지만,,,, 키워보니 정이가서 그렇게 되었다. 그로인해 많은 관상어 구피에 대한 지식이 늘었다. 지인에게도 좀 나눠주고 나니 몇 마리 안남았지만 예쁜 애들만 남았다.
어머니의 친구로부터 선물 받은 구피 관상어를 4대째 키워보았다.

처음에는 그렇게 오랜시간 돌 볼 줄 몰랐지만,,,,

키워보니 정이가서 그렇게 되었다. 그로인해 많은 관상어 구피에 대한 지식이 늘었다.

지인에게도 좀 나눠주고 나니 몇 마리 안남았지만 예쁜 애들만 남았다.
조직스토킹 피해자로써 인생에 낙을 잃고 살다가 관상어를 키우고자 하는 열정과 로망을

구피 3마리로 시작해서 수십마리의 구피로 늘리고 치어들을 받는동안 내가 보살핌에 소질이 있는

사림이라는 것을 꺠닫고 구피를 질릴때 까지 키우다,.... 길다면 긴 양육 시간 속에서

나의 지능과 자아도 함께 성장하였다.

㈜유페이퍼 대표 이병훈 | 316-86-00520 | 통신판매 2017-서울강남-00994 서울 강남구 학동로2길19, 2층 (논현동,세일빌딩) 02-577-6002 help@upaper.net 개인정보책임 : 이선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