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29 0 0 3 36 0 5년전 0

단편SAD소설

우리는 카타르시스 장르를 잊은지 오래입니다. 대리만족 소설도 좋지만 영웅의 비극을 통해 감정의 정화를 추구하는 카타르시스 류의 문학 부활은 어떨까요? 단편 sad소설을 통해서 비범한 혹은 불운한 영웅들의 안타까운 이야기를 통하여 그들 보다는 나은 우리 삶을 아껴봅시다.
우리는 카타르시스 장르를 잊은지 오래입니다.

대리만족 소설도 좋지만 영웅의 비극을 통해 감정의 정화를

추구하는 카타르시스 류의 문학 부활은 어떨까요?

단편 sad소설을 통해서 비범한 혹은 불운한 영웅들의

안타까운 이야기를 통하여 그들 보다는 나은 우리 삶을 아껴봅시다.
오랜 조직스토킹 범죄의 희생자..
수십년간의 피해를 통해서 가해자들의 원초적
본능인 타인의 불행하게 만드려는 심리를 느끼고
인간의 본질적인 진심은 타인을 밟고 일어 서려는
이기심임을 발견 하였다. 이에 카타르시스를 느낄 수
있을 법한 슬픈 단편소설을 발간하여 더는 실제
피해자들을 만들지 말고 소설 속 주인공들의 비극
을 통해서 대리 희열을 느꼈으면 하는 바입니다.
가장 궁극적인 목적은 몰입도 있는 카타르시스로
인해 더는 타인들을 괴롭히지 않고 본인들도 반격을
받을 수 있는 희생자. 혹은 영웅임을 깨닫기를 바랍니다.

㈜유페이퍼 대표 이병훈 | 316-86-00520 | 통신판매 2017-서울강남-00994 서울 강남구 학동로2길19, 2층 (논현동,세일빌딩) 02-577-6002 help@upaper.net 개인정보책임 : 이선희